2019.11.14 목 11:41
로그인
> 뉴스 > 방송 > 법회
     
조계사 일요법회 현기스님 법문(2019.9.8)
2019년 09월 08일 (일) [조회수 : 417]

조계사 일요법회(2019.9.8)
현기 스님(월정사 한주) 법문

나무의 뿌리가 땅에 있듯이 우리의 생각의 뿌리는 어디에 있는지 생각을 해야 하며,
우리가 어디에 갇혀있는 물고기인지, 그리고 우리는 물고기를 가두고 있는 어항이 아닐지, 이 또한 생각해야 한다. 
우리는 우리가 내가 바뀌려면 참회, 발원, 서원이 필요하다. 이것을 마음에 두고 생각하며, 
여러분들 스스로가 책이라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한다. 그것이 마음의 책. 이 마음의 책을 읽었을 때 비로소 여러분들 얼굴이 밝아질 것이다. 이것을 위해 이 법회에 참여하신 거고 이 법회와 더불어 세상에 꽃이 되기 위해, 그러니 여러분들 스스로 감로수가 되어야 한다. 이 법회에 참여하신 모든 분이 감로수가 되시길 바랍니다.        
 

글과 사진 : 조계사 master@jogyesa.kr
글과 사진 : 조계사의 다른기사 보기  
ⓒ 미디어조계사(http://news.jogyesa.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조계사뉴스
111일 화엄성중기도 회향 법회 봉행
불사리 이운 및 봉정식 봉행
도농상생 ‘육농이 나르샤’ 장터 개최
문화
방송
조계사 일요법회 일감스님 법문(2...
조계사 일요법회 오심스님 법문(2...
조계사 보름미타재일·일요법회 진우...
기획칼럼
보살(2)
불청지우(不請之友)
만공 스님은 왜 숭늉그릇을 박살냈을까...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44) 서울시 종로구 우정국로 55 | Tel 02-768-8600 Fax 02-720-2299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수용
Copyright 2010 미디어조계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ogyesa.kr